-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03/12/14 03:51:28
Name   꾹참고한방
Subject   세상은 아직 살아 볼만한 것 같습니다.


삶이 힘드시죠? 하지만 우리가 살아야할 이유는 작은 것에 있습니다.

어미고양이의 사랑도 첫눈의 즐거움도 아닌...

우리가 흔히 잊고 지내는 것만으로도 우리는 행복합니다.

설악산 입구로 가는 길목이었다..

장애인 아저씨가 지나가려는 나의 다리를 잡았었다..

난..돈을 달라고 하는 것인줄 알고..

정말 돈이 없었기에..그냥 죄송하다고 지나치려고 했는데..

아저씨가 계속 잡으면서.. 돈수레 밑에서 핸드폰 하나를 꺼내셨다..

왜그러신가 해서 봤더니..

내게.. 더듬는 말로.. 말씀하셨다..

'문....자.... 한...번...'

그러면서 철자법이 다 틀린 작은 종이를 내게 보여주셨다..

"나 혼자 설악산에서 좋은 구경하니 미안하오

집에만 있으려니 답답하지?

내 집에가면 같이 놀러가오.사랑하오" 라는 글귀였다.

그러면서 열쇠고리에 붙여있는 한사진을

마구 보라고 어찌나 흔드시던지...

아저씨의 아내인 듯.... ^^

불편한 몸으로.. 좋은 구경.. 하는 것도 아니시면서..

사람들의 발걸음으로 먼지만 드시면서도

내내 아내 생각에 미안하셨던 모양이다...

그분의.. 사랑의 맘은..내게 참 포근함을 주었다..

※원본은 중앙일보 게시판에 올라온 글이며 프리챌 이경희님의 글을 퍼왔습니다.


우연히 이곳저곳 돌아 다니다가, 가슴 한 구석이 뭉클해 왔습니다.
많은 분들께서 보셨을수도 있겠지만, 혼자 보기엔 너무 아쉽더군요.

그래요. 세상은 아직 살아 볼만한 것 같습니다.



목록 삭게로! 광고 비활성화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59648 [스타2] 프로리그 병행 시즌을 이렇게 했었다면 어땠을까요? [21] 성수2176 16/07/24 2176 0
59647 [기타] [워크3] PGL 결승 장재호 우승!! [38] kkaddar5690 16/07/24 5690 8
59646 [LOL] SKT 정글러/메인딜러간의 극명한 대조를 이루는 스탯.data [110] Vesta7603 16/07/24 7603 8
59645 [LOL] 현시점 LCK 롤드컵 경우의 수 정리 [16] Shotable4730 16/07/23 4730 3
59644 [하스스톤] 안녕로봇이 정규전에 편입?? [63] 이진아4552 16/07/23 4552 0
59642 [오버워치] 승자결정전에 대한 개선안? [30] pgr-2925132545 16/07/23 2545 0
59641 [LOL] 나이스게임TV 김경우 캐스터(aka.에스퍼란자) 트위터 발언 논란 [206] 키토16946 16/07/22 16946 3
59640 [오버워치] 데이터로 보는 팀별 실력 [8] SC22534 16/07/22 2534 0
59638 [오버워치] 아나 성우 논란 처음 제기한사람이 메갈 유저라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118] 홀리워터6419 16/07/22 6419 0
59637 [스타1] 새로운 패치가 예정되어있다고 합니다. [100] 열역학제2법칙7765 16/07/22 7765 2
59636 [LOL] 중국 LSPL에 난리가 났네요. [86] 코우사카 호노카8785 16/07/22 8785 4
59635 [기타] 다이렉트 게임즈 2016 여름세일 [38] 샨티엔아메이3400 16/07/22 3400 0
59634 [히어로즈] 히어로즈 이런저런 이야기 "블리즈컨을 향하여" [20] 은하관제1372 16/07/22 1372 4
59633 [오버워치] 아나 성우 이선주 씨가 사과문을 올렸습니다. [48] 캬옹쉬바나6766 16/07/21 6766 2
59630 [LOL] 안녕하세요. 후추통(KarLDeath)입니다. [23] 후추통3795 16/07/21 3795 30
59629 [LOL] 챌린저스 코리아 포스트 시즌 / 이벤트 안내 [14] 빛돌v1290 16/07/21 1290 11
59628 [오버워치] 심해탈출기 - 그래도 내가 (못)하지 않았어 [18] 이사무1443 16/07/21 1443 1
59627 [오버워치] 버스운빨겜 오버워치 캐릭추천 [윈스턴/디바] [10] 캐리건을사랑1848 16/07/21 1848 0
59626 [오버워치] 오버워치 1주일 플레이해본 후기 [16] 흑마법사1978 16/07/21 1978 1
59625 [기타] 대항해시대3 연재(4) - 거석재단, 델포이 성지 [9] guldan686 16/07/21 686 14
59624 [오버워치] 31 - 26 - 40 - 54 후기 & 정크랫 운영 [20] Secundo1639 16/07/21 1639 0
59623 [오버워치] 39-> 60 심해를 벗어나며 느낀 점. [38] 헥스밤2708 16/07/21 2708 3
59621 [오버워치] 패치 이후 메타 [56] 주인없는사냥개4419 16/07/21 4419 5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