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08/04/26 04:15:41
Name   밀가리
Subject   ~같습니다.
오늘 뒤늦게야 아레아 곰티비 조지명식을 봤습니다. 개인적으로 f조에서 참변이 일어나지 않았으면 했는데 제동선수가 닌텐도에 넘어가더군요. 마재윤선수 꼭 이겨서 세레모니 역관광 부탁드립니다. (이성은 선수를 싫어하는 것도 아니지만 지난 번에 마선수가 당한게 너무 가슴이 아퍼서요. 이번엔 양보를 부탁합니다.)

잡설이 너무 길었군요. 아무튼 조지명식 끝나면 가끔씩 올라오는 이야기인데 그래도 한마디 할려고 합니다.

조지명식하다보면 선수들이 "~인거 같아요.","~인거 같습니다."라는 말을 자주 씁니다. 자신의 생각을 뭐 비유하는 것도 아닌데 그런 식으로 말을 합니다.  
멋지고 자신감 있게 도발을 하고도 말 어미에서 맥이 확 풀려버립니다.
"같습니다."는 불확실한 사실이나 상황을 전할 때 쓰는 어미로 알고 있습니다. 가령 김동준 해설이 "지금 화면에는 보이지 않았지만 마재윤선수 아드레날린 업그레이드를 안한거 같거든여~" 이렇게요.

사실 선수들만의 문제가 아닙니다. 실제 생활에서도 자신의 의견에 확신을 가지지 못하고 마치 그런 듯인양 "~같아요."라는 말투 자주 보입니다.

오프라인이 아니라 온라인에서도 그렇습니다. 토론이나 자신의 주장을 말할 때 열심히 근거를 들어 설명해놓고 말 끝에 "그러그러해서 제 생각은 ~~인거 같습니다." 라고 하면 설득력이 정말 떨어집니다.


자신의 의견을 자신이 모른다는건 말이 안됩니다. 자신의 의견조차 추측으로 끝내는데 과연 남을 설득할 수 있을까요.

여러분들도 습관이 된 "~같습니다."말고 "제 생각은 이러이러 합니다.","~라고 생각합니다.",로 조금씩 고쳐쓰시는 게 어떨까요.



목록 삭게로! 광고 비활성화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