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봐도 좋은 양질의 글들을 모아놓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0/04/24 00:29:49
Name   귀염둥이 악당
File #1   Revolutionist.jpg (2.18 MB), Download : 46
File #2   m.mp3 (2.60 MB), Download : 190
Subject   어떤 혁명가의 이야기


김택용 선수 팬입니다.

패배하는 모습도 보기 힘들고,

그로 인해 좌절하는 모습도 보기 힘들더군요.

많은 말은 하지 않고, 그냥 지켜보려고 합니다.

김택용 선수에게 한마디만 하자면..

그냥 할 수 있는 걸 해주시길 바랍니다.


* Noam Chomsky님에 의해서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11-12-20 09:26)



목록 삭게로! 광고 비활성화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2593 회 간단리뷰 [142] 스프레차투라10531 15/02/03 10531
2592 현상학과 심리학 - 자기계발서는 왜 쓸모없는가? [99] 마스터충달8816 15/01/11 8816
2591 친형의 연애조언. [61] Love&Hate16159 15/01/06 16159
2590 드라마 <미생>의 힐튼호텔 - 대우빌딩 구름다리 이야기 [32] redder12328 15/01/05 12328
2589 그래도 계란 후라이가 좋다 [58] Eternity15089 15/01/03 15089
2588 가정환경 조사서 그리고 노무현 [60] Eternity13103 15/01/01 13103
2587 2014년 PGR21 댓글 통계 [98] 랜덤여신9646 14/12/31 9646
2586 구로다 히로키. [40] 예니치카13330 14/12/27 13330
2585 키작고 못생긴 쭈구리 탱탱 게이 이야기 마지막 - 대한민국에서 게이로 살아가기 [72] tannenbaum13048 14/12/19 13048
2584 임진왜란 해전사 - 11. 명량 [19] 눈시BBand4793 14/12/15 4793
2583 군대에서, 전 어떻게 했었어야 했을까요? [63] 할머니13862 14/12/05 13862
2582 그리고 김치만 남았다 [54] PoeticWolf10494 14/12/03 10494
2581 EPL의 하락세 : EPL은 분데스리가에 이미 추월당했다. [109] 구밀복검16155 14/11/23 16155
2580 서태지, 현진영, 이수만에 얽힌 비하인드 스토리 - 90년대 가요사 [29] 카랑카13233 14/11/22 13233
2579 2008년 11월 13일 새벽 5시 45분 [43] 10710 14/11/13 10710
2578 자살충동에 관한 심리상담 후기 [40] 파란코사슴9940 14/11/13 9940
2577 인터스텔라 잡담 (스포대폭발) [39] 리듬파워근성45704 14/11/13 45704
2576 가게앞 파지줍는 아주머니 이야기 - 세번째 [33] Typhoon4889 14/11/12 4889
2575 아들, 아들을 키워 보자! [117] OrBef13570 14/11/11 13570
2574 인터스텔라? 엉터스텔라 -_- (전 스토리 스포일러) [197] 구밀복검19479 14/11/10 19479
2573 조선의 젖가슴 [58] Judas Pain43049 14/10/30 43049
2572 서태지가 대장이고 신해철이 마왕이던 때가 있었겠지 [12] ZolaChobo7806 14/10/28 7806
2571 [우주] 명왕성 _ 행성인듯 행성아닌 행성같은.. (2, 完) [37] AraTa_Lovely8063 14/10/24 806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