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0/03/30 17:55:14
Name   (改) Ntka
Subject   日정부 "초등교과서에 '독도는 일본땅' 지도 실어라" - 제가 지금 많이 피곤한데요.

그래서 꿈이라도 꾸는 줄 알았어요.
수색요원 사망에 이은 또 하나의 속보.



==============================================================

일본이내년부터 사용할 초등학교 검정교과서에 독도(일본명 다케시마)를 자국 영해에 포함한 지도를 싣도록 해 파문이 일고 있다.

일본 문부과학성 검정조사심의위원회는 30일 오후 이같은 내용의 교과서 수정본 검정결과를 발표했다.

일본 정부는 지난 2008년 7월 개정한 중학교 학습지도요령 해설서에 '다케시마에 대해 일본과 한국 사이에 주장의 차이가 있다'며 독도 영유권을 주장했고, 지난 2009년 12월에는 고교 지리.역사 학습지도요령 해설서에서 '독도 영유권을 명시한 중학교 해설서에 기초해 교육하라'고 한 데 이어, 이번엔 아예 독도를 일본영토로 표기한 지도까지 싣게 했다.

이재명 민주당 부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이제는 대 놓고 지도에 독도를 일본영토로 명시하겠다는데도 '지금은 곤란하다. 기다려달라'고 할 셈인가"라며 "일본의 독도침탈과 분쟁지역화 시도는 지금도 계속되고 있지만 <요미우리> 보도사건에서 보듯 현 정부의 독도에 대한 태도는 미심쩍기 그지없다"며 정부를 질타했다.

그는 "청와대의 이상한 태도 때문에 '지금은 곤란하다, 기다려라'는 보도가 사실일지 모른다는 우려가 점점 커지고 있다"며 "혹여 지금이 '기다리던 그 때'라면 이명박 대통령은 영토수호의무를 저버린 것으로 대통령자격이 없다"고 독설을 퍼부었다.


http://www.viewsnnews.com/article/view.jsp?seq=61340



제가 지금 대한민국이라는 이름의 국가 위에서 살아가는 것 맞나요?
왜 멀쩡한 우리의 땅, 역사가 남의 나라 정부가 앞서서 뺏어가려는 걸 이렇게 눈뜨고 또 다시 봐야할지

올해 2월 상근예비역 소집해제했습니다.
그간 힘든 점 많았지만(현역분들의 노고에 비하면 별 거 아니지요) 그래도 대한민국 남자 국민이니까 의무를 다하겠다는 생각으로 참아냈고, 그 결실을 맺었습니다.

근데 그 모든 뿌듯한 마음이 한 여름밤 꾸었던 거품같은 꿈 같은 현실이 되어버리네요.


대한민국 국민으로서의 자긍심마저 이딴 사건으로 뿌리 뽑게 만드는 건 대체 뭐하는 짓입니까.
지금 대한민국이라는 국가는 그저 대륙에 삐져나온 하나의 반도에서 그나마도 반쪽으로 살아가는 일개 집단인 건가요?

정부는 생각이 있으면 이번 일본의 방침에 적극 항의를 해야합니다.
아니, 영토수호의 의무가 있다면 말하지 않아도 당연한 거지요.


...더 이상 무슨 말이 필요할까요.
제발 눈뜨고 국치일을 만드는 행위는 또 다시 없었으면 좋겠습니다.



목록 삭게로! 광고 비활성화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