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3/11/30 12:48:56
Name 흰둥
Subject [정치] 바벨 들며 깨달은 ‘반복의 가치’… 공직에도 큰 도움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023&aid=0003802101

오늘아침 신문에서 인상깊게 읽은 내용입니다.
내년초에 강원 동계 청소년 올림픽 이란 경기가 열리는군요.


"...차관에 임명되고 나서 잘해낼 수 있을까’란 걱정이 앞설 때마다 믿을 건 선수 시절 수도 없이 바벨을 들며 체감한 ‘반복의 힘’이었다”고 했다.
“지금도 저에겐 어려운 일이 많지만 지난 4개월 동안 매일 주어진 일들을 최선을 다해 해내는 걸 반복하면서 ‘업무의 무게’를 조금씩 늘려가고 있는 것 같아요. 이를 위해선 수많은 반복에도 몸과 마음이 지치지 않는 체력이 바탕이 되어야 합니다.”

"용기를 잃거나 뭔가 주저할 때 제가 제일 잘하는 운동을 하면서 자신감을 충전해요."





반복의 힘, 누적의 힘.
제가 저걸 못하고 1~2년 다니다 힘들다고 못버티고 회사를 그만두고 나니 저 말이 와닿고요.

그와 달리 지금회사에선 3~4년쯤 다니니 '매일 주어진 일들을 해내며 업무의 무게를 늘리는' 과정이 실감이 납니다.

근데 운동을 전혀 안하고 체력이 없어서인지 나이 40대가 지나고있어서인지 넘 피곤하네요 하하.

용기를 잃거나 주저할땐, 잘하는 것을 하면서 마음을 다져보도록 해봐야겠습니다.

한 분야에서 정점을 이룬 사람의 말은 울림이 있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닉네임을바꾸다
23/11/30 12:53
수정 아이콘
이번 국제대회는 일단 하게된거 큰 문제없이 되야할텐데...(일단 관심도가 낮긴한데...뭐 차라리 낮은채로 끝나면 다행일거같아서 크크)
신성로마제국
23/11/30 13:29
수정 아이콘
노력,열정을 뜨거운 불이나 역동적인 것에 비유하지만 실제로 노력은 차갑고 정적인 것이죠. 반복과 루틴은 지겹고 외로운 것이니깐요.

노력은 차갑게 식었지만 그 자리를 지키는 바위같은 거라고 생각합니다.
23/11/30 13:39
수정 아이콘
정말 많은것을 이루고 많은 국민들의 사랑을 받으신 분인데 (저를 포함)

아무래도 평생 운동만 하셨으니 실수가 있을텐데..

정치적으로 공격당하거나 소모당하지 말고 임기를 잘 마치셨으면 합니다 ㅜㅜ
종말메이커
23/11/30 13:50
수정 아이콘
어떤 분야에 통달한 전문가는 그걸 다른 분야에 적용할 때에도 자신만의 해법이 있기 마련이겠죠
잘 해나가시기를 바라마지 않습니다
다만 바닥에 놓여진 무게는 노력한 만큼 비교적 정직하게 들 수 있지만, 정책 현안들과 주변 사람들은 정직하게 노력한만큼 움직여주지 않을 수 있으니 상처입지 않으시길
서린언니
23/11/30 13:57
수정 아이콘
아마추어가 열정이라면
프로는 루틴이죠
다람쥐룰루
23/11/30 14:32
수정 아이콘
내가 노력한만큼 결과가 나와주지 않을때가 가장 서럽죠
23/11/30 15:44
수정 아이콘
정치카테고리로 가야하지않을까요
탑클라우드
23/11/30 19:18
수정 아이콘
저도 40대 접어들어 비로소 반복과 누적의 가치를 알겠더라구요.

그리고 그걸 잘 하는 것도 유전자인것 같다는 생각도 종종 합니다.
씨드레곤
23/11/30 19:33
수정 아이콘
공직에도 반복과 누적이 중요한데 정작 시스템 자체는 완전 반대로 가는 것 같습니다.
공무원들의 순환보직와 같은 제도나 대통령 단임제나...
보완하고 축적하고 그 노하우를 활용해 더 사회에 보탬대도록 개선하면 좋은데 부패방지라는 명목하에 축적이 너무 적게 되는 것 같아 안타깝습니다.
닉네임을바꾸다
23/11/30 19:37
수정 아이콘
뭐 소위 중간이 어렵죠...그렇다고 고정박아서 발생하는게 리스크가 더 클거긴해서...
소독용 에탄올
23/11/30 21:28
수정 아이콘
메뉴얼이 갖추어지고 각 공무원이 메뉴얼에 따라서 규정된 일만 할수 있다면 순환보직을 해도 문제 없긴 합니다....

준비도 덜된 상황에서 그 이상을 요구하는게 문제죠.
먀미무먀
23/11/30 21:46
수정 아이콘
순환보직 하려면 업무 프로세스를 개선시킨다던지 아니면 제대로 된 매뉴얼을 줘야 하는데 그럴 의지가 보이지 않는거 같아요
23/11/30 22:16
수정 아이콘
공직생활 하시는 분인가 보네요 답답합니다
씨드레곤
23/12/01 08:47
수정 아이콘
공직하지는 않습니다. 이것저것 듣어본 것이 있는데 듣는 입장에서도 답답해서... -__-!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정치] [공지] 정치카테고리 운영 규칙을 변경합니다. [허들 적용 완료] [125] 오호 20/12/30 243746 0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6] empty 19/02/25 322244 8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1] OrBef 16/05/03 445446 28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2] jjohny=쿠마 19/11/08 314370 3
101029 [정치] 이재명 "의대 정원 증원 적정 규모는 400~500명 선" [36] 홍철3929 24/02/25 3929 0
101028 [일반] 진상의사 이야기 [1편] [13] 김승남1489 24/02/25 1489 17
101027 [정치] 필수의료'라서' 후려쳐지는것 [51] 삼성시스템에어컨5192 24/02/25 5192 0
101026 [정치] [펌] 절대 의사들이 정부를 이길 수 없는 이유.txt [51] 궤변6979 24/02/25 6979 0
101025 [정치] 그래서 필수의료를 살리려면 어떻게 해야하는가? [150] 11cm5921 24/02/25 5921 0
101024 [정치] 소위 기득권 의사가 느끼는 소감 [98] Goodspeed7361 24/02/25 7361 0
101023 [일반] 의료소송 폭증하고 있을까? [103] 맥스훼인6115 24/02/25 6115 36
101022 [일반] [팝송] 어셔 새 앨범 "COMING HOME" 김치찌개436 24/02/25 436 0
101021 [정치] 아사히 “미-일 반도체 회사 합병시키려 윤 정부가 SK 압박” [53] 빼사스7162 24/02/25 7162 0
101020 [정치] 의료유인수요는 진짜 존재하는가 (10년간 총의료비를 기준으로) [14] VictoryFood2452 24/02/24 2452 0
101019 [일반] 의대 증원에 관한 생각입니다. [38] 푸끆이3392 24/02/24 3392 40
101018 [일반] 팝 유얼 옹동! 비비지의 '매니악' 커버 댄스를 촬영했습니다. [12] 메존일각1315 24/02/24 1315 10
101017 [일반] 우리는 왜 의사에게 공감하지 못하는가 [321] 멜로10724 24/02/24 10724 45
101016 [일반] <파묘> - 아쉬움이 없진 않지만, 그럼에도.(풀스포) [50] aDayInTheLife2601 24/02/24 2601 4
101015 [정치] 단식 전문가가 본 이재명의 단식과 정치력 상승 [135] 대추나무6559 24/02/24 6559 0
101014 [일반] “이런 사정 없이 사는 사람이 어딨냐” [136] lexicon8110 24/02/19 8110 51
101013 [일반] '파묘' 후기 스포 별로 없음 [8] Zelazny2476 24/02/24 2476 0
101012 [정치] 김건희 여사 새로운 선물 몰카 공개 예고 [70] 체크카드11036 24/02/23 11036 0
101011 [일반] 프로듀서 신사동호랭이가 세상을 떠났네요. [33] petrus9271 24/02/23 9271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