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게시판
:: 이전 게시판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2/05/31 22:33:33
Name   김똥땅
Subject   30대 이상의 형님들께 27동생이 조언을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십니까 형님들
저는 올해 27입니다. 올해 공대 대학원에 입학했구요.

오늘 일찍부터 술을 마셨는데 급하게 많이 먹어서 많이 취했나봐요. ㅠㅜ
연구실에 혼자 돌아와서 끝내지 못한 일들을 하면서 노래를 틀었는데 우연히 '김광석 - 서른 즈음에' 를 들었어요.
듣는도중 문득 제게 다가올 30에 대해 생각해 보게 되었습니다.
그러고보니 30에 대해 생각해 본적이 없더라구요...그리고 23살에 전역한 이후 앞만생각하고 앞만 봐왔을뿐  단 한번도 그동안의 제 자신에 대해 돌아본적이 없었다라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곰곰히 생각해보니 딱히 해놓은게 없더라구요.
그동안의 과정에서 제가 정신적으로 성장을 한건지....그렇다고 공부에 있어서 뭔가 내세울만한것도 없는것 같고...경험적인 면에서도 뭔가 스펙타클한것도 없는거 같고.....씩씩하게 살아가고 싶은데 그럴수 있을까 라고 생각이 들더라구요.....
그런데요 그래도 남은 기간이라도 뭔가를 하면 되지 않을까 라는 생각을 하게 됬어요.


제가 속이 꼬인놈이라 그런지 어디에 물어볼 용기는 없고, 그나마 용기내서 피쟐 형님들께 동생이 조언을 구합니다.
제가 이제 서른까지 많다면 많고 적다면 적은 시간이 남았는데요. 형님들께서는 서른이 넘어서 20대때 내가 이거를 했어어야 하는데 하고 후회하신 일들이 있나요?
형님들이 27으로 돌아가신다면 무엇을 먼저 하실 것인지 알고 싶어요. 그리고 앞으로 저에게 다가올 서른이라는 나이에 대한 조언과 충고를 부탁드립니다.
사회경험이 인력소 알바빼고는 전무한 놈인지라.....
끝까지 술김에 주저리 주저리 쓴 제글을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P.S     1. 김광석 형님의 노래는 언제나 들어도 질리지 않고 좋네요. 특히 가사가 예술입니다.
          2. 제가 철없이 징징거리는 거라고 생각하셔도 됩니다. 사실 맞거든요. (이해해주십쇼!!)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54308 양현종, 김광현 두 선수의 메이저리그 성공 가능성은? [65] 발롱도르4711 14/10/15 4711 0
54307 치킨과 관련된 세 가지 일상 이야기 [14] 화잇밀크러버2498 14/10/15 2498 1
54306 닭 넣은 불닭볶음면 [23] 화잇밀크러버5387 14/10/15 5387 4
54305 판도라TV도 해킹 소식이 나왔습니다. [12] 은하관제3078 14/10/15 3078 0
54304 여러분에게 '대학'이란 어떤 의미인가요? [58] Alan_Baxter4278 14/10/15 4278 0
54303 글삭튀가 그렇게 문제인가? [291] F.Nietzsche8093 14/10/15 8093 5
54302 걸스데이/딸기우유의 MV와 비스트/개코/조형우의 티저가 공개되었습니다. [4] 효연광팬세우실1268 14/10/15 1268 0
54301 학교 제증명 민원 팁. [27] 기억속에만 남아2600 14/10/15 2600 1
54300 인생의 첫번째 공모전 PPT제작이 끝났습니다.(PPT 업로딩 완료) [70] 뀨뀨3471 14/10/15 3471 4
54299 아침에 본 뮤비... 저녁에 본 드라마... [4] 터치터치1505 14/10/15 1505 2
54298 소녀시대/장기하와얼굴들/버나드박/빅스/송지은/하동균/월간윤종신의 MV가 공개되었습니다. [10] 효연광팬세우실2372 14/10/15 2372 0
54297 [MLB] 앤드류 프리드먼 다저스 사장 부임 [64] GameFictionMovie4150 14/10/15 4150 3
54295 추천하고 싶은 단편영화들 [6] 레이드1243 14/10/15 1243 1
54293 남한산성- 겨울 성의 허파, 벼러진 추상의 칼날 [3] 당근매니아1187 14/10/15 1187 4
54292 [PD수첩] 석유공사의 무분별한 투자로 날린 혈세 2조원... 후우... [53] BetterThanYesterday5420 14/10/14 5420 4
54291 담배 증세와 관련된 의외의 연구결과들 [16] 바위처럼4143 14/10/14 4143 7
54290 [야구] 넥센 밴헤켄 20승 & 박병호 50, 51홈런 달성 [79] GLASSLIP4493 14/10/14 4493 0
54289 솔직히 기분 나쁜 캐릭터였던 장보리 [44] swordfish-72만세6379 14/10/14 6379 5
54288 [야구] 기아타이거즈 김선빈-안치홍 동반 입대 [71] 지니팅커벨여행6308 14/10/14 6308 0
54287 드롭박스가 털렸습니다. 해킹으로 700만건이 유출되었다네요. [47] 발롱도르8814 14/10/14 8814 1
54286 카카오톡이 망해도 어쩔 수 없는 이유 [34] 사과씨8345 14/10/14 8345 0
54285 우리軍 대전차 무기, 北 주력전차 못 뚫는다 [51] swordfish-72만세5126 14/10/14 5126 0
54284 카톡만 봤을까요?. 내비게이션 이야기. [28] Leeka4357 14/10/14 4357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