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2/05/31 22:33:33
Name   김똥땅
Subject   30대 이상의 형님들께 27동생이 조언을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십니까 형님들
저는 올해 27입니다. 올해 공대 대학원에 입학했구요.

오늘 일찍부터 술을 마셨는데 급하게 많이 먹어서 많이 취했나봐요. ㅠㅜ
연구실에 혼자 돌아와서 끝내지 못한 일들을 하면서 노래를 틀었는데 우연히 '김광석 - 서른 즈음에' 를 들었어요.
듣는도중 문득 제게 다가올 30에 대해 생각해 보게 되었습니다.
그러고보니 30에 대해 생각해 본적이 없더라구요...그리고 23살에 전역한 이후 앞만생각하고 앞만 봐왔을뿐  단 한번도 그동안의 제 자신에 대해 돌아본적이 없었다라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곰곰히 생각해보니 딱히 해놓은게 없더라구요.
그동안의 과정에서 제가 정신적으로 성장을 한건지....그렇다고 공부에 있어서 뭔가 내세울만한것도 없는것 같고...경험적인 면에서도 뭔가 스펙타클한것도 없는거 같고.....씩씩하게 살아가고 싶은데 그럴수 있을까 라고 생각이 들더라구요.....
그런데요 그래도 남은 기간이라도 뭔가를 하면 되지 않을까 라는 생각을 하게 됬어요.


제가 속이 꼬인놈이라 그런지 어디에 물어볼 용기는 없고, 그나마 용기내서 피쟐 형님들께 동생이 조언을 구합니다.
제가 이제 서른까지 많다면 많고 적다면 적은 시간이 남았는데요. 형님들께서는 서른이 넘어서 20대때 내가 이거를 했어어야 하는데 하고 후회하신 일들이 있나요?
형님들이 27으로 돌아가신다면 무엇을 먼저 하실 것인지 알고 싶어요. 그리고 앞으로 저에게 다가올 서른이라는 나이에 대한 조언과 충고를 부탁드립니다.
사회경험이 인력소 알바빼고는 전무한 놈인지라.....
끝까지 술김에 주저리 주저리 쓴 제글을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P.S     1. 김광석 형님의 노래는 언제나 들어도 질리지 않고 좋네요. 특히 가사가 예술입니다.
          2. 제가 철없이 징징거리는 거라고 생각하셔도 됩니다. 사실 맞거든요. (이해해주십쇼!!)



목록 삭게로! 광고 비활성화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